글꼴1999; 07

한글글꼴개발원. 글꼴1998 한글 글꼴의 역사와 미래. 세종대왕기념사업회. 1999(p147~166)

 

활판의 역사

 

1.금속활자

활판 인쇄용 활자에는 금속 활자(철화자, 납활자, 구리활자)와 목활자, 도활자가 있다.

 

그림1. 도활자

 

그림2. 목활자

 

 

그림3. 금속활자

 

금속활자 제조: 금속활자는 성현(1439~1504)이 쓴 용재총화에 중앙관서에서 금속활자를 제작하는 방법이 나와 있다.
우선, 글씨 잘 쓰는 사람에게 글자본을 쓰게 한 다음에 이 글자본을 황양목 같은 나무판에 붙이고 새기게 하여 어미자를 만든다. 주형에 고운 흙을 갈고 나무에 새긴 어미자를 박아서 글자가 옴푹 들어가게 자국을 내고, 이 자국에 새긴 어미자를 박아서 글자가 옴폭 들어가게 자국을 내고, 이 자국에 쇳물이 흘러 들어갈 수 있는 홈 길을 내기 위해 가지쇠를 박는다. 녹인 쇳물을 구멍으로 쏟아 부어 자국으로 흘러가게 하고 식으면 하나하나 떼어낸다. 이러한 방식은 나무에 새긴 어미자를 반복하여 사용함으로 꼭 같은 모양의 금속활자 제작이 가능하다.

(추론해 본다. 목판활자와 금속활자 둘 다 선정후필을 하였다. 즉 이 말은 원도 없이 제작된 디지털 글자체(윤고딕)와 다른 점이라고 할 수 있겠다. 선정후필을 통한 제작방식은 단순한 기하학적인 이성적 선(감정 없는 선; 기계)이 아닌 인간의 감성과 같은 선이라고 생각한다. 즉 동양의 미의 기준에 어울리는 글자라고 생각한다.)

 

활자조판: 금속 활자를 채자하여 식자하는 것을 활판 활자 조판이라 한다. 금속활자, 목활자, 도활자는 활자조판을 해서 인쇄한다.(p160)

 

주자(鑄字)(): 금속활자로 조판하여 인쇄한 책을 주자본이라 한다.

초기의 고활자 주자본은 목판본에 비해 다음과 같은 특징을 같는다.

첫째, 한 글자가 유달리 옆으로 비스듬하게 기울어진 것이 자주 나타난다.

둘째, 본문의 행렬이 곧바르지 않고 좌우로 들어갔다 나왔다 한다.

셋째., 윗글자의 아래획과 아랫글자의 윗획이 물림이 전혀 없다.

넷째, 번각이 정교하고 글자의 모양이 주자의 특징을 잘 나타낸다.

 

  • 1041 ~ 1048년 사이(중국 송나라 인종 때), 우리 나라는 고려 정종 7~문종 2년 시대에 중국의 필승이 진흙활자를 제작했다.<비 금속활자>

  • 1200년대에 발명된 우리 나라의 금속 활자는 구리 성분이 50%가 넘는 금속활자로 구리활자(동활자)라고도 불린다.
  • 1234년에 세계 최초로 인쇄한 고금정예문은 한자의 금속 활자였고, 한글 활자는 석보상절(서기1447)’을 출판할 때 최초로 인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 1200년대 중반에 독일에서 제작된 금속 활자는 주성분이 납이라 납활자(연활자)라고 한다.
  • 1447년 한글활자는 석보상절을 출판할 때 최초로 인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 1688년 경 조선 숙종 시대에 도 활자가 출현한 이래, 1700년대 말경 슬그머니 자취를 감추었던 것을 200여 년이 지난 1977년부터 도활자 재현 작업에 착수하여 1998년 드디어 샘플 도활자를 재현시키는데 성곡ㅇ한 바 있다. 도 활자는 1800년 초가지 사용되었다는 설도 있다.
    <비 금속 활자> 
  • 1729년 우리 나라의 도활자 인쇄는  황해병사로 재임하던 이재항에 의해 1729년에 처음으로 실용화되었다.
    <비 금속 활자>
  • 1819(순조 19) 12월에 교니활자(일명 토활자)를 책 인쇄하는데 사용했다는 기록이있음.
  • 1880년에 프랑스 천주교 주교 리델의 지도에 따라 일본 요꼬하마에서 처음으로 주조되었단 설이 있다. (가설)
  • 1982년 만주 봉천에서 순한글 납활자로 누가복음책과 요한복음책이 출판되었었는데, 이는 의주 출신의 서상륜과 백홍준이 글자본으로 쓰고 목활자로 만들어 이를 일본 주재 스코틀란드 성서공회에 보내어 요꼬하마에서 납활자를 주조했다는 것이다. 이 이야기를 들로 보아 1880년대 초에는 이미 국외에서 한글 납활자가 주조 되었음을 알 수 있다. 다른 한편으로는 1880년말에 한글 납활자를 사용한 한불자전’, 1881년 봄에는 한어문전이 요꼬하마에서 인쇄되었었는데, 이에 사용된 한글 활자의 글씨는 충청도 공주 태생의 최지혁의 것이었다.
  • 1883 7월 박문국이 설치되고 10 1일 우리나라 최초의 신문인 한성순보의 창간호가 발행된 것이 근대식 납활자(신 납활자) 인쇄의 최초로 볼 수 있을 것이다.
  • 1884년 광인사에서 근대식 활판기와 한문 납활자와 한글 납활자를 일본에 수입했다.
  • 1886년에 정병하의 농정섭요책이 국한문 단행본으로 간행된 최초의 신 납활자 인쇄 책이었다.
  • 1887년에 출판된 예수셩교젼서책이 최초의 순한글 신 납활자로 인쇄된 책이다.
  • 1988년대금속 활자는 주성분이 납이기에 보통 납 활자로 불린다. 납 활자는 100%납이 아니라 80%정도의 납에 안티모니와 주석과 때때로 구리를 섞은 것이다. 납 활자는 정사각형으로 제작하는 것이 정상이나, 일부 신문 활자는 납작하게 특별히 제작한 것도 있다.
  • 1892년 무렵 한글 활자와 영문 활자를 직접 주조하여 사용하였다.
  • 1898 8월에 제1호를 발간한 뎨국신문은 순 국문체로 작성되고 한글 전용을 택한 신문이었다.
  • 20세기에 들어서는 재래식 금속활자로는 한자가 주로 쓰인 인쇄물을 수동식 기구에 의해 인쇄했으며, 신식의 납활자는 기계화된 인쇄기기로 한글과 한자를 혼용하거나 순 한글로만 인쇄한 것이 많아지기 시작했다.
  • 1904년을 고비로 일본의 한국에 대한 언론 탄압이 심화되고, 동시에 한국문화말살 정책의 시작으로 인한 한민족의 정기 죽이기와 한글 죽이기 운동이 보이지 않게 진행되어 1945년 광복을 맞이하기까지 40여 년간 한글 활자 문화는 거의 질식 상태에 이른다.
  • 1950년 이전까지 박경서, 한충, 백남직의 활자가 전해지고 있었으나, 6.25 남침 때 약탈된 것으로 추측된다.
  • 현재의 한글 활자는 최정호 원도의 동아출판, 삼화, 광명, 삼성, 평화당, 보진제 인쇄소 활자가 가장 널리 쓰이고 있고, 박정래 원도의 국정교과서 활자와 민중서관 활자, 대한교과서 활자, 유풍인쇄 활자 등이 있다. , 고등학교 검인정 교과서를 주로 조판하던 신일인쇄의 활자는 광명인쇄의 활자와 같다.

     

    (물성을 지닌 활자만이 활자라고 생각한다. 물성이 없는 디지털활자는 글자체라고 생각된다. 내가 생각하는 글자체는 물성이 없는 한 벌의 글자의 양식을 지닌 것이다. 하지만 비금속활자.p155’에서 디지털 활자를 활자의 한 분류로 정의 내리고 있다. 어떤 것을 따라야 할지 모르겠다. 하지만 용어는 혼동이 없어야 한다. 용어와 용어간에는 구별이 있어야 한다. 의미의 중복은 그 용어의 가치를 없게 하는 것이다. 중복되는 의미 없이 사용할 수 있음에도 디지털 활자를 디지털 글자체라고 하지 않고 디지털 활자라고 정의 내리는 이유를 모르겠다. 활자는 물성이 지닌 네모난 사각기둥에 문자나 글자를 볼록하게 튀어나오게 새긴 것을 말하는데 말이다. 활자라는 단어를 쓰면서 디지털활자는 활자라는 의미를 거부한다고 나는 생각한다.) 

     

    신고
    Posted by 키다리 좀머 트랙백 0 : 댓글 0

    글꼴1999; 06

    한글글꼴개발원. 글꼴1998 한글 글꼴의 역사와 미래. 세종대왕기념사업회. 1999

     

    활자의 종류와 변천(p147)



    활자의 종류

    재질에 따라 활판활자, 사진활자, 디지털 활자로 구분한다.

    활판 활자는 금속 활자라 불린다. 그러나 정확히 말한다면 활판 활자에는 금속 활자 이외에도 도활자와 목활자, 진흙활자가 있다.

     

    1. 아날로그 활자

    수동 사진 식자기 활자(사진 식자 활자)

     사진활자는 금속으로 제작된 활자가 아니고, 필름(네가)으로 제작된 사진 식자기 활자를 말한다.

     1.활판활자

    • 금속활자
    • 도활자
    • 목활자
    • 진흙활자

     

     2. 디지털 활자

    전산자신 식자기용 폰트는 디지털 활자.

    프린터용으로 제작된 컴퓨터용 활자나 워드프로세서용 활자는 디지털 활자.

     디지털 활자는 컴퓨터를 사용하는 조판기 활자를 말한다.

    컴퓨터가 읽을 수 있는 01로 구성된 활자가 디지털 활자이고, 컴퓨터가 읽을 수 없는 상태로 제작된 활자가 아나로그 활자이다.

    신고
    Posted by 키다리 좀머 트랙백 0 : 댓글 0

    글꼴1999; 05

    한글글꼴개발원. 글꼴1998 한글 글꼴의 역사와 미래. 세종대왕기념사업회. 1999

     

    활자의 종류와 변천 연대기(p139~146)

     

    1. 삼국시대이전

     종이에 인쇄하는 기술이 있을 것으로 추정

     

    2. 신라시대

    8세기 초 신라에서 목판인쇄가 이루어짐

    서기751(신라 경덕왕 10)이전으로 세계 최고의 목판 인쇄물인 무구정광대다라니경이 인쇄된 시기이다. 신라 706(성덕왕 5)부터 불국사의 석가탑이 건립된 751년 사이가 분명하다.

     

    3. 고려

     종이에다 손으로 붓글씨로 쓴 필사본과, 종이에 인쇄한 책인 인쇄 본이 둘 다 사용.

    인쇄본의 종류로는 판목에 새긴 목판본과 활자로 인쇄한 활자본의 두 종류가 있다.

    목활자(나무), 도활자(), 금속활자를 사용

    도활자: 진흙(교니)활자의 시초는 중국에서 1041~1048(송나라 인종 때)으로 짐작된다. 송나라의 필승(畢昇)이 진흙 활자를 제작 했다는 것이 송의 심괄(沈括)이 지은 몽계필담에 나온다. 그 당시를 고려 왕조로 치면 정종 7~문종 2년 사이이다.

    금속활자(철 활자라고 하지만 주재료는 구리여서 구리활자고 한다.): 고려 의종 14(1160)으로 보인다. 당나라와 송나라 때의 좋은 글만 모은 책인 고문진보대전이 1973 10월 손보기 교수에 의해 발표된 것이다. 그러나 이 책은 철 활자활자 인쇄한 것이 아니고 철활자와 목활자를 섞어서 사용하였으며, 글자 모양도 매우 유치하다. 

    • 고려 문종(1047~1083)때 금속활자의 기원이라는 주장도 있음.(고려활자본과 그 기원. 윤병태)

    • 고려 숙종 7(1102)때 금속활자의 기원이라는 주장(보편적이로고 책에서 언급함.)

    • 고려 고종 21(1234~1241)금속활자를 사용하여 고금상정예문 50권을 인쇄함.(이규보 문집인동국이상국집에 기록됨. 실물은 존재하지 않음.)

    • 고려 우왕 3(1377)금속활자를 사용한 실물인 직지심경이 있음.(프랑스 파리 국립막물관에 보관.)

     

    4. 조선

    •    조선 태조 4(1395) 2월에 간행된 법전 대명률 목활자가 있다. (한국 목활자에 대한 기록.)

    •    조선 태종 3(1403) 구리활자 10만개 제작(계미자)(금속활자 제조에 대한 기록.)

    •    조선 세종 2(1420) 자치통감강목 등(경자자: 구리, 20여만자)

    •    조선 세종 16(1434) 주조된 갑인자로 인쇄한 것(금속활자 제조에 대한 기록.)

    •    조선 세종 28(1446) 10월에 목판본으로 인쇄하여 훈민정음 반포

    •    조선 세종 29(1447) 월인천강지곡, 석보상절 등(월인석보자: 구리), 동국정운(동국정운자 병용 한글자: 나무)

    •    조선 영조 초기(1729) 도활자(홍무정운자체: 찰흙)

    •    조선 영조(1729) 황해병사로 재임하던 이재항에 의해 처음 도 활자가 실용화된 것으로 알려짐.

    •    조선 영조 8(1732) 한글 활자가 포함된 경서정음자로 논어정음 인쇄

    •    조선 영조 8(1772) 임인자 병용 한글자(15만자: 구리)

    •    조선 정조 1(1777) 정유자 병용 한글자(갑인자 15만자: 구리), 정조때 주자소(대활자 16만개, 소활자 14만개)

    •    조선 정조 16(1792) 생생자(生生字)(재료: 나무) 22만자 제작, 인서록등 인쇄, 1797년의 춘추강자(春秋鋼字)등이 나무로 된 대표적 목활자.

    •    조선 정조 (1795) 정리자 12 8천자

    •    조선 순조 19(1819) 12월 교니활자(일명 토활자)를 책 인쇄하는데 사용함. (국립중앙박물관과 성암고서박물관에 소장)

    •    조선 철종(1958) 개주정리자 3만자 국어등 인쇄

    •    조선 고종 20(1883)서양식 근대 활판 인쇄술 처음 도입(신 납활자)

    •    조선 고종 (1886) 정병하의 농정섭요, 국한문 단행본으로 간행됨. 신 납활자 도입 후 최초의 국한문 단행본임.

    •    조선 고종 (1887) 순한글로 된 최초의 납활자 인쇄본인 예수성교전서 간행됨.

     

    5. 일제 식민지

    •    1948 1월에 일본 동경에서 장봉선(장타이프사 대표)은 가와바다와 공동으로 공판타자기와 사식기를 연결한 공판사식기를 개발하다가 1950 6 25일 동란으로 중단하고 말았고, 그후 1971 10월에 국산 CH-B만능형 사진 식자기 5대를 개발하였다.

     

    6. 일제식민지 해방 후

    • 1953년 일제 MC2형 사식기 3대가 처음으로 도입되어 한글 사식기의 보급이 시작되었다.

    • 1960년 한국시장은 일제 모리자와 수동 사식기와 사껜 수동 사식기가 보급되던 시기

    • 1970년 일제 료비 수동 사식기가 한국의 한글 사진 식자기 시장에 가세하였고, 이에 자극을 받은 한국 업체들이 수동 사식기의 국산화를 시도하고 1979년애 드디어 국산 최초의 수동 사진식자조판기를 개발하는 성공한다.

    • 1979년 김정홍이 국산 한글 수동사진 식자기 개발.

     

    신고
    Posted by 키다리 좀머 트랙백 0 : 댓글 0